NEWS

  • 홍보팀

부광약품, 파킨슨병 운동장애 LID 치료제 JM-010 특허 등록 - 파킨슨병 운동장애 치료제 용도 및 조성물, 제형, 대사체 특허 국제출원 및 등록

부광약품은 최근 자회사인 덴마크 CNS (중추신경계) 전문 바이오벤처 ‘콘테라파마(Contera Pharma)’에서 개발한 ‘레보도파로 유발된 이상운동증 (LID)’ 치료제인 ‘JM-010’의 용도 및 조성물 특허 (발명의 명칭: 운동 장애 치료를 위한 세로토닌 수용체 작용제의 조합)가 한국 특허청에 등록되었다고 밝혔다.

부광약품은 LID 치료제 JM-010에 대해 용도 및 조성물 특허, 제형 및 대사체 특허까지 총 3건의 특허를 국제출원 하였다. 최근 국내 등록된 용도 및 조성물 특허는 미국 특허등록을 시작으로 유럽(32개국), 호주, 중국, 일본 등에서 이미 등록 되었으며, 다른 나머지 개별국가에서도 특허청의 심사를 받고 등록결정을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다. 제형 특허 역시 유럽(21개국), 호주, 중국, 일본 등을 포함하여 다른 국가에서 이미 등록되었으며, 나머지 개별국가 역시 각국의 특허청 심사 중으로 등록결정을 기다리고 있다.

LID는 파킨슨병 환자에서 L-DOPA 요법과 관련된 이상운동증을 말하고 파킨슨병의 스텐다드 치료인 L-DOPA 요법으로 장기간 치료한 대부분의 환자에게서 나타나는 부작용이다. 이러한 LID의 치료제인 JM-010은 전기 2상을 좋은 결과로 완료하고 미국, 유럽을 중심으로 글로벌 후기 2상을 준비중에 있다.

부광약품 관계자는 “JM-010의 특허가 미국, 유럽을 포함한 주요 국가에 잇따라 등록된 것은 기술의 독창성을 인정받았음과 동시에 글로벌로 진출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