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 R&D NEWS

부광약품, 파킨슨병 이상운동증치료제 JM-010 2상임상 기관 확대

유럽4개국(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에 한국 기관 추가



부광약품은 파킨슨병 이상운동증치료제 JM-010의 2상 유럽임상시험의 임상기관을 추가한다고 밝혔다. JM-010의 유럽임상시험은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4개국의 파킨슨병 환자를 대상으로 JM-010 의 이상운동증 치료 효과를 평가하기 위해 진행 중이다. 임상 진행 속도를 촉진하기 위하여 한국의 임상기관을 추가하는 IND를 한국 식약처에 제출하였고 11월 7일 승인되었다.


이번 임상시험에 추가된 기관은 길 병원,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세브란스병원,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부속 안산병원,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부속 구로병원 5개 병원이고 지속적으로 기관을 추가하여 유럽과 한국에서 총 40개의 기관에서 임상시험을 진행하게된다.


부광약품 자회사 콘테라파마는 JM-010의 유럽 허가를 목표로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와 병행하여 부광약품은 미국에서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JM-010은 부광약품의 자회사인 덴마크 소재 바이오벤처 콘테라파마에서 개발한 신약후보 물질로서, 파킨슨병 치료 시 주로 사용하는 레보도파를 장기간 복용할 경우 거의 90% 확률로 발생하는 이상운동증을 치료할 수 있는 약물이다.


부광약품은 “이번 임상 기관 확대를 계기로 앞으로 더 많은 환자들을 등록하여 임상시험 진행에 속도를 내어 머지 않아 파킨슨병 환자들에게 이상운동증치료제를 필수 치료제로 제공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